본문 바로가기

Biblical Site

예루살렘 앞 멸망 산 "또 예루살렘 앞 멸망의 산 오른쪽에 세운 산당들을 왕이 더럽게 하였으니 이는 옛적에 이스라엘 왕 솔로몬이 시돈 사람의 가증한 아스다롯과 모압 사람의 가증한 그모스와 암몬 자손의 가증한 밀곰을 위하여 세웠던 것이며" (왕하 23:13)"솔로몬의 나이가 많을 때에 그의 여인들이 그의 마음을 돌려 다른 신들을 따르게 하였으므로...이는 시돈 사람의 여신 아스다롯을 따르고 암몬 사람의 가증한 밀곰을 따름이라모압의 가증한 그모스를 위하여 예루살렘 앞 산에 산당을 지었고 또 암몬 자손의 가증한 몰록을 위하여 그와 같이 하였으며 (왕상 11:4-7)솔로몬은 생전에 예루살렘 앞 산에 이방 신들을 위한 산당을 세웠다. 그때가 대략 기원전 940년쯤이었는데, 훗날 요시야가 왕좌에 앉았던 620년대에까지 약 300여년 동.. 더보기
소돔은 어디에 있는가? 소돔! 이스라엘 성지 순례자들이 방문하는 소돔이라 불리는 땅은 사해 남단에 위치해 있다. 흔히 롯의 아내가 소금 기등으로 알려진 이 흙과 돌이 뒤섞인 기둥은 사실 산지 위쪽에 있던 동굴이 무너지면서 만들어진 기둥일 뿐이지 수천년 동안 그 자리에 서 있는 롯의 처는 아니다 (참조 How Lot's Wife Became a Pillar of Salt," Biblical Archaelogy Review May/June 2009)사진: 롯의 처의 기동(???)이 세상에 많은 경전들이 있지만, 성서만의 독특함은 성서속의 인물들의 삶의 히스토리가 특정한 땅에서 일어난 사건들을 기록한 것이다. 창세기에 등장하는 소돔 사건 역시 성서 저자는 그 소돔의 지리적 특징을 자세하게 알려준다. 창세기 13장을 보자. 13장은 .. 더보기
나오미 가족의 모압땅 이동 경로 성서의 땅을 통해 성서 이야기를 들여다보는 것은 마치 3D 영화를 보는듯 그 재미가 특별하다. 예를 들어, 엘리멜렉과 나오미, 말론과 기론이 베들레헴을 떠나 모압 지방으로 들어가 기거하였다 라고 룻기서 저자는 설명하는데, 과연 어떤 길을 통해 모압땅으로 갔고 돌아왔을까? 성서는 엘리멜렉 가족의 구체적인 이동 경로를 말해 주지 않는다. 그러나, 이들은 길을 따라 모압으로, 그리고 베들레헴으로 돌아왔다는 것은 분명하다. 흔히 이스라엘은 광야 여행자들의 천국이라 불릴만큼 "걸어서 광야의 세계속으로"의 길들이 많이 있다. 베들레헴에서 모압으로... 가는 광야의 길도 있을까? 물론 성서 시대의 모압이 현재는 요르단 땅이기 때문에 직접 베들레헴에서 모압 땅까지 걷는 체험을 할 수는 없다. 그러나, 베들레헴에서 모압.. 더보기
여리고로 내려가는 길 어떤 사람이 예루살렘에서 여리고로 내려가다가 (눅 10:30) 성서 시대 당시 예루살렘에서 여리고로 내려가는 길, 반대로 여리고에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는 길은 매우 위험한 길이었다. 여리고에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는 길을 히브리어로 "마알레 아둠밈" (아둠밈 비탈길 - 수 15:7) 이라고 한다. 마알레 라는 뜻은 "올라간다" 라는 의미가 있고 아둠밈은 "붉다" 라는 의미가 있다. 따라서 마알레 아둠밈은 붉은 비탈길로 해석할 수 있다. 성서 이야기속에 마알레 아둠밈은 중요한 몇가지 사건에 등장한다. 기브온 족속은 여호수아와 이스라엘 백성을 속이고 스스로 종이 되었다. 이들은 이스라엘 백성들이 주둔하고 있던 길갈에서 불과 사흘 길 떨어진 예루살렘 북서쪽에 살고 있었다 (수 9:16). 성서에 직접 언급되지는.. 더보기
열명의 나병환자를 찾아가신 예수님 예수께서 예루살렘으로 가실 때에 사마리아와 갈릴리 사이로 지나가시다가 한 마을에 들어가시니 나병환자 열 명이 예수를 만나 멀리 서서...(눅 17장 11-) 몇년전만 해도 사마리아 지역 특별히 제닌(Jenin)으로 들어가는 것은 매우 어려웠다. 곳곳에 이스라엘 군인들이 지키는 검문소가 있었고, 까다로운 검문 절차를 받고 나서야 들어갈 수가 있었다. 현대판 성서 시대를 다시 보는 듯 하였다. 왜냐하면 성서 시대에는 사마리아 지역을 통과해서 예루살렘이나 갈릴리 지역으로 가는 것이 매우 위험하였고 통행을 막았기 때문이다. 사마리아 사람들과 유대인들과의 역사적이며 종교적인 갈등은 점점 증폭되었고 갈릴리의 순례자들은 어쩔 수 없이 요단 동편길로 돌아서 예루살렘으로 올라가곤 하였다. 최근 이스라엘 검문소사 철폐된 .. 더보기
사마리아 지역 세겜!아브라함 (아브람)이 그 아내 사라(사래)와 조카 롯을 데리고 하란을 떠나 가나안 땅에 들어와 처음으로 여호와께 제단을 쌓았던 땅 (창 12:5-7).훗날 예수께서 사마리아 수가성 여인을 만나, 그녀와 수가성 마을 사람들에게 복음을 전하였던 땅 (요 4:1-42). 그 세겜에 다녀왔다. 오랫동안 기억 주머니속에 너무 깊이 파묻혀 있던 땅 세겜. 지난 2005년경 이스라엘 군인들이 지키는 검문소를 통과해 팔레스타인 택시를 타고 성서의 땅들을 밟았었다. 그땐, 카메라가 없었는지라 눈으로 스켄만을 하고 기억 주머니속에 담아 둘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지금도 잊을 수 없는 장면들이 있는데 무슬림이었던 팔레스타인 기사가 기도 시간이 되었다며 택시에서 내려 한 동안 기도를 하였고, 그 틈에 함께 동행하였던 .. 더보기
예수께서 머무셨던 빈들 가까운 에브라임 그러므로 예수께서 다시 유대인 가운데 드러나게 다니지 아니하시고 거기를 떠나 빈 들 가까운 곳인 에브라임이라는 동네에 가서 제자들과 함께 거기 머무르시니라 (요 11:54) 예루살렘의 종교인들 입장에서는 예수라는 인물은 트러블 메이커 (Troublemaker)였다. 짭짤한 벌이가 되었던 예루살렘 성전 마당에서의 상거래 현장을 뒤집어 엎어놓는가 (요 2:13-22) 하면, 이미 죽어서 나흘이 된 베다니의 나사로를 살린 사건은 당시 유대 종교인들 입장에서는 충분히 위협적인 일이었다. 베다니 마을은 예루살렘 동쪽산인 올리브 산 뒷편이니, 죽었던 사람이 살아났다는 소문은 삽시간에 올리브 산을 넘어 예루살렘 성전산 (The Mount of Temple)과 그 주변 마을, 그리고 종교인들의 귀에 전달되었을 것이다... 더보기
베데스다 못은 어떤 기능을 지닌 저수지였을까? 물의 동함을 기다렸으나 들어갈 수 있는 능력이나 소망없이 하루 하루를 살던 38년 된 병자가 예수님을 만나 치유받았던 사건의 현장 베데스다(아람어로 베이트 하스다, 히브리어로는 베이트 헤세드). 우리말로 번역하면 "자비, 은혜의 집"이라는 아름다운 뜻이 있는 곳이지만 그 곳은 처절한 경쟁, 남을 밟고 넘어가지 않고는 치유를 받을 수 없기에 반드시 누군가를 끌어내려야 하는 곳, 자비와 은혜가 무색한 현장이었다. 38년된 병자의 깊은 절망속에 나오는 하소연은 처절한 경쟁으로 점철된 자비의 집의 현실을 증거한다. "주여 물이 움직일 때에 나를 못에 넣어 주는 사람이 없어 내가 가는 동안에 다른 사람이 먼저 내려가나이다." (요 5:7). 38년 된 병자가 물이 움직이고 있는 곳으로 내려가지 않은 것은 아니었다.. 더보기
왜 거라사인가? Kai« e˙lqo/ntoß aujtouv ei˙ß to\ pe÷ran ei˙ß th\n cw¿ran tw◊n Gadarhnw◊n Kai« h™lqon ei˙ß to\ pe÷ran thvß qala¿sshß ei˙ß th\n cw¿ran tw◊n Gerashnw◊n Kai« kate÷pleusan ei˙ß th\n cw¿ran tw◊n Gerashnw◊n, h¢tiß e˙sti«n aÓntipe÷ra thvß Galilai÷aß 또 예수께서 건너편 가다라 지방에 가시매 (마 8.28) 예수께서 바다 건녀편 거라사인의 지방에 이르러 (막 5. 1) 그들이 갈릴리 맞은편 거라사인의 땅에 이르러 (눅 8. 26) 예수께서 군대 귀신들린 사람을 치유한 사건은 위 세 성경에 다 나온다. 특이한 점은 성서 기자들의.. 더보기
왜 가버나움인가? כי לא מועף לאשר מוצק לה כעת הראשון הקל ארצה זבלון וארצה נפתלי והאחרון הכביד דרך הים עבר הירדן גליל הגוים העם ההלכים בחשך ראו אור גדול ישבי בארץ צלמות אור נגה עליהם 전에 고통하던 자에게는 흑암이 없으리로다 옛적에는 여호아께서 스불론 땅과 납달리 땅으로 멸시를 당케 하셨더니 후에는 해변길과 요단 저편 이방의 갈릴리를 영화롭게 하셨느니라 흑암에 행하던 백성이 큰 빛을 보고 사망의 그늘진 땅에 거하던 자에게 빛이 비취도다 (사 9:1-2) 예수께서 요한이 잡혔음을 들으시고 갈릴리로 물러가셨다가 나사렛을 떠나 스불론과 납달리 지경 해변에 있는 가버나움에 가서 사시니 이는 선지자 이샤야.. 더보기
통곡의 벽 높이 18미터, 길이 488미터의 벽, 골곡 깊은 유대 역사의 산 증인, 유대인에게 가장 거룩한 성지...코텔 하마아라비 (서쪽벽, 일명 통곡의 벽)... 주전 37년 이스라엘의 왕좌에 오른 에돔 족속의 후손 헤롯은 유대인들의 환심을 사고자 성전 확장 공사를 시작한다. 솔로몬의 성전에 비해 보잘것 없이 초라하였던 스룹바벨의 성전 (제 2차 성전)을 보며 과거의 영화로운 위대한 성전의 기억을 담고 있던 노인들은 그 기억을 눈물로 씻어내지 않았던가. 수백년 동안 외세의 침입과 우상 숭배로 깊은 상처를 입었던 그 성전에 헤롯은 매쓰를 가한 것이다. 석공들과 당대 최고의 기술을 자랑하는 기술진 그리고 헤롯의 탁월한 건축술을 총동원하여 성전을 확장한다. 그러나, 성전 확장 공사는 그의 종교적 열심에서 출발하지 않.. 더보기
성전산의 성전 건축 성전산 (Temple of Mount)에 성전을 건축하는 것은 매우 난해한 공사였다. 왜냐하면, 성전을 지을 터가 평지가 아닌 산지였기 때문이다. 따라서 성전을 건축하기 전에 건축가는 산지를 깍는 평탄 작업을 해야 했는데, 이 작업은 오랜 시간과 인력이 투입되어야 하는 대공사였다. 아마 성전을 건축하기 이전 성전산의 모습은 아래의 사진과 비슷했을 것이다. 이런 산지위에 성전을 건축한 것이다. 헤롯 당시 헤롯은 유대인들의 환심을 사기 위해 성전 증축 공사를 대대적으로 실행하였다. 이전 성전으 2배 정도로 성전을 확장하는데, 당시 헤롯은 성전 주변의 플라자를 크게 확장하였다. 확장 방법은 성전산 주변에 축대를 쌓고 나서 돌과 흙으로 축대 안쪽을 매꾸는 방식이었다. 오늘날 흔히 통곡의 벽이라 불리는 서쪽벽 역.. 더보기
고라신 고라신은 갈릴리 바다 북서쪽에 위치한 도시입니다. 성서에서는 마태복음 (11 20-24)과 누가복음 (10장 13-15)에 언급이 되는데, 예수께서 그의 말씀을 듣고도 회개하지 않는 도시들을 책망하실 때 등장하는 도시들 중 하나입니다. 말씀의 홍수속에 살아가지만, 귀를 즐겁게 하는 말씀 혹은 귀만을 즐겁게 하는 말씀만을 들음으로 인해 "회개"가 어색한 이 시대의 자화상이 바로 고라신입니다. 혹 예수께서 오셔서 회개의 말씀을 전한다 한들 회개 무감각증이라는 심각한 질병에 빠져버린 이 시대의 그리스도인들은 여전히 귀만을 즐겁게 하지 않을까 하는 안타까움을 과거 회개 무감각증에 빠져 있던 도시 고라신을 통해 보는듯 합니다. 성서에 두번밖에 언급되지 않지만, 예수의 사역 현장이 갈릴리 바다 북쪽이었고 가버나움과.. 더보기
헤브론 - 막벨라 굴의 의미 헤브론은 성서적으로 중요한 사건들이 있었던 현장이다. 여호수아의 가나안 정복 작전중, 갈렙은 길갈에서 여호수아에게 헤브론 땅을 기업으로 달라고 요구한다. "이 산지를 내게 주소서" (수 14:12). 헤브론은 이스라엘 중앙 산악 지역중에서도 금싸라기 땅으로 유대 광야 지역에서 흔히 볼 수 없는 물이 풍부하고 좋은 땅이 있다. 헤롯왕 당시에는 예루살렘의 물 부족을 해결하기 위해 헤브론에서 물을 끌어 올 정도였다.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서, 헤브론은 아브라함이 그의 아내 사라가 죽었을때 그녀를 장사 지내기 위해 헷 사람 에브론으로부터 막벨라 굴을 구입한 곳이다. 사진: 헤브론의 포도원 유대 광야 지역에는 곳곳에 굴들이 있다. 따라서, 아브라함은 사라를 장사 지내기 위해 굳이 막벨라 굴을 막대한 거금을 들여가면.. 더보기
서쪽벽 왼쪽의 고고학 발굴 예루살렘 구도시내, 유대인 지역과 무슬림 지역의 경계가 된 서쪽벽 (일명 통곡의 벽) 은 남자와 여자가 들어가는 입구가 구분되어 있다. 여자들은 서쪽벽 왼편에 위치해 있는데, 그 여자들이 기도하는 장소 왼쪽으로 지난 2005년부터 2010년까지 고고학 발굴을 하던 장소가 보인다. 한때는 이 발굴 현장을 놓고 무슬림들과 유대인들이 충돌이 있기도 했는데, 무슬림들은 이 발굴이 이슬람 사원인 알악사 사원과 가깝기 때문에 발굴을 통해 사원을 위험하게 한다는 이유로 발굴을 방해하기도 하였다. 그 발굴 장소 아래쪽으로는 오펠 가든이 있다. 예루살렘 성문들 중 “분문”을 빠져 나가면 다윗성 (the city of David)이 있는데, 이 다윗성은 다윗이 여부스 족속으로부터 시온성을 빼앗은 이후에 자신의 도시를 만든.. 더보기
여리고...시험산 수도원 귀챦이즘과 바쁨병은 호환 마마보다 더 무서운가 봅니다. 이제는 기억조차도 가물 가물한 아내와의 여리고 방문기를 적어보려고 컴퓨터안에서 먼지 쌓인 디지털 사진들을 찾아보았습니다. 사진속에 먼지들을 불어내는 순간, 그때의 기억들이 조금씩 떠오릅니다. 여리고는 성서속의 사건들중에서 매우 중요한 몇가지 사건들과 관련이 있습니다. 여리고는 민수기 22장 1절을 시작으로 57번 구약에 등장합니다. 신약에서는, 7번 등장합니다. 그중에서도 대표적인 성서 사건이라면 여리고 정복과, 눅 10장에 나오는 선한 사마리아인 이야기, 그리고 삭게오 사건등입니다. 다른 사건들도 중요하겠죠. 여리고라는 단어는 히브리어의 "야레아크" 아랍어의 "아리하"로 달(Moon)과 관련이 있어 혹, 가나안 시대 당시에 이 동네 사람들은 달을 .. 더보기
Qaser El Yahud (Baptismal Site) 요단강 침례터 "이 일은 요한의 침례(세례) 주던 곳 요단강 건너편 베다니에서 된 일이니라" (요 1:28). 예수께서 요한으로부터 침례 받으신 곳이 어디일까요? 갈릴리 바다 남쪽에 위치한 "야르데니트" 라는 곳일까요? 아니면 벳세다 근처 상부 요단강쪽일까요? 아니면 여리고에서 가까운 요단강일까요? 학자들마다 주장하는 것이 다른 것을 보면, 정확한 장소를 찾기는 쉽지 않은 듯 합니다. 요단강 침례터로 가는 길 안내문입니다. 90번 도로를 따라 북쪽으로 가다가 알렌비 국경 전에 있습니다. 길을 벗어나서 군사 기지를 양 옆으로 끼고 약 5분 정도 들어가면 됩니다. (물론 뚜벅이가 아니라 차를 타고죠). "요단강 건너편" 이란 말은 도대체 어디를 말할까요? 요단 동편, 즉 요르단 쪽일까요? 아니면 요단 서쪽, 이스라엘쪽일까.. 더보기
여리고의 낮과 밤 전경 블러그를 다시 옮겼습니다. 최근까지 사용하던 블러그가 다른 사이트와 통합되는통에 이사를 하게 되었네요. 이 블러그를 옮기고 자료 정리를 해준 김진성 형제에게 감사를 드립니다. 여리고 전경입니다. 여리고는 여러가지로 유명하죠. 세상에서 가장 오래된 도시, 세상에서 가장 낮은 곳에 위치한 도시,그리고 신구약 성서에 등장하는 여러 이야기들, 예를 들면, 여호수아의 여리고 성 정복 이야기, 엘리야 & 엘리사 이야기, 신약의 삭게오 이야기등에 등장합니다. 도시 뒤편으로 보이는 산은 유대 광야입니다. 더보기
가버나움 (Capernaum) 가버나움(히브리어 - 크파르 나훔)은 엔 쉐바 (헵타곤 - 오병이어 기념교회와 베드로 수위권 교회)로 부터 약 5 Km 정도 떨어진 갈릴리 바다 북쪽 해변가에 위치해 있습니다. 가버나움은 구약성서에 한번도 언급되지 않지만, 신약성서에서는 매우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는 도시입니다. 문헌상으로는 신약성서, 요세푸스 그리고 탈무드 문학등에 등장하기도 합니다. 사진: 가버나움 회당 내부입니다. 사진: 가버나움 회당입니다. 예수께서 공생애 사역을 하실 때, 가버나움은 사역의 중심지 역할을 하는 도시였으며, 마 9:1에서는 가버나움을 "본 동네(own city)"라고 부르기도 하였습니다. 예수께서는 이 도시에서 가르치시고, 복음을 전하셨으며, 병자들을 고치시고 기적을 행하셨습니다. 또한 그의 12 제자들중 베드로, .. 더보기
팔복 -Beatitudes 사진: 갈릴리 바다 북쪽 산마루에 자리하고 있는 팔복교회입니다. 전통적으로 예수께서 산상수훈의 말씀을 강론하신 곳으로 알려진 곳입니다. "복 있는 자" 라는 표현은 구약에 45번 신약에 50번 등장합니다. 채 100번이 되지 않는 빈도수이죠. 첫번째로 "복 있는 자"라는 표현이 등장하는 성서는 신명기서 33:29절로, 모세가 모압 평지에서 전했던 최후의 연설에서 찾아 볼 수 있습니다. "이스라엘이여 너는 행복한 사람이로다 여호와의 구원을 너 같이 얻은 백성이 누구냐 그는 너를 돕는 방패시요 네 영광의 칼이시로다 네 대적이 네게 복종하리니 네가 그들의 높은 곳을 밟으리로다" 그러나, "복 있는 자" 하면 제일 먼저 떠오르는 성서 구절이 시편 1편일 것입니다. "복 있는 사람은 악인들의 꾀를 따르지 아니하며.. 더보기